'함소원♥' 진화, 당장 아이돌 데뷔각...역시 스타일의 완성은 얼굴

2021-09-15 20:41:10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방송인 함소원의 남편 진화가 아이돌 비주얼을 자랑했다.



진화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는 진화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날 진화는 재킷에 청바지를 매치, 심플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함이 돋보였다.

이어 카메라를 지그시 바라보며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는 진화. 또렷한 이목구비, 날렵한 턱선 등을 자랑하며 아이돌급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집중시켰다.

한편 진화는 2017년 18세 연상의 함소원과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여러 논란으로 인해 출연하던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하차, 현재는 SNS를 통해 활발히 소통 중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