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맘' 김현숙, '아재 입맛' 아들이 막창까지 섭렵하자 깜짝..먹방 신동이네

2021-09-15 14:18:27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김현숙이 아들과 여행을 떠났다.



김현숙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민이 이젠 막창까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현숙의 아들 하민 군은 여행지인 부산에거 막창을 맛깔나게 먹고 있는 모습. 평소 구수한 '아재 입맛'을 자랑을 자랑하는 하민 군은 이젠 막창까지 섭렵하며 맛있게 먹고 있다. 또한 김현숙은 하민 군이 아침에 일어나 커튼 뒤에서 해맑게 웃고 있는 모습도 공개하며 아들바보의 면모를 보였다.

한편 김현숙은 지난해 이혼 후 홀로 아들을 키우고 있다. 현재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