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신예 한승윤, 킴스엔터테인먼트 전속계약…허정민X지일주 한솥밥

2021-09-15 11:25:15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신인배우 한승윤이 킴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킴스엔터테인먼트는, "예전부터 한승윤의 연기를 눈여겨보던 차에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이미 많은 관계자들로부터 연기력을 검증받았으며, 이제 시청자들에게 탄탄하고 매력적인 연기력을 보여 줄 차례가 되었다" 라고 밝혔다.

또한 "한승윤이 매력적인 연기자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한승윤이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대중들로부터 연기력을 인정 받는데 까지 그리 많은 시간이 필요하지 않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한승윤은 영화 '청년경찰'로 데뷔 한 이후, '바람 바람 바람', '마녀', '사자', '담보', '서복'등 많은 영화에서 출연해 짧지만 굵은 활약상으로 눈도장을 찍은 바 있으며, 최근에는 드라마 '빈센조'에서 부패 형사 역할을 맡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었다.

한승윤은 "좋은 선배님들이 많이 계신 킴스엔터테인먼트가 저의 손을 잡아주시고 믿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함께 한걸음 한걸음 꾸준히 나아가며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한승윤이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된 킴스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최대철, 김기두, 허정민, 김흥수, 권해성, 지일주, 차건우, 천민희, 정하담, 김가희 등이 소속돼 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