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 첫번째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 10월 20일 개봉 확정

2021-09-15 08:48:31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전 세계적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귀멸의 칼날'의 스페셜 극장판 중 첫 번째 시리즈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소토자키 하루오 감독)이 오는 10월 20일로 개봉일을 확정했다.



독보적 감성을 자랑하는 서정적인 연출과 작화 퀄리티, 원작 바탕의 탄탄한 서사, 그리고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할 가족애까지 담아내며 화려한 출격에 나서는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을 시작으로 잇달아 개봉될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 시리즈는, 인기 TV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TV판 시즌 1의 총집편으로 국내 극장에서 최초 상영되는 만큼 어느 때보다 영화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세 편의 시리즈로 구성된 '귀멸의 칼날' 스페셜 극장판은 시야를 가득 채우는 영화관의 대형 스크린을 통해 완벽한 몰입감을 선사, 웅장한 풍경과 다채로운 명장면을 더욱 생동감 넘치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시리즈의 포문을 열게 될 첫 번째 이야기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혈귀로 변해버린 여동생을 인간으로 되돌리기 위해 혈귀와 맞서 싸우는 주인공 탄지로의 처절한 사투와 남매의 애절한 서사를 밀도 있게 풀어낼 예정이다. 이후의 내용을 다룬 시리즈 '귀멸의 칼날: 나타구모산 편' '귀멸의 칼날: 주합회의·나비저택 편'이 연이어 개봉되며 작품의 감동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선보일 전망이다.

앞서 인기리에 방영된 '귀멸의 칼날' TV판 시즌1은 일본의 인기 만화가 고토게 코요하루 작가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애니메이션으로, 섬세한 작화와 높은 완성도를 바탕으로 역대급 흥행 기록을 세우며 작품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이처럼, '귀멸의 칼날'을 사랑하는 마니아 팬들의 쏟아지는 기대에 힘입어 스페셜 극장판 시리즈 중 첫 출격을 앞둔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대형 스크린을 통해 아름답고도 감동적인 이야기를 더욱 강렬하게 담아내며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귀멸의 칼날: 남매의 연'은 혈귀로 변한 여동생 네즈코를 구하기 위해 칼을 든 소년 탄지로가 귀살대원이 되어 펼치는 혈귀와의 필사의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하나에 나츠키, 키토 아카리, 시모노 히로, 마츠오카 요시츠쿠 등이 목소리 연기에 가세했고 '귀멸의 칼날' 시리즈의 소토자키 하루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10월 20일 개봉한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