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 양지은 "'미스트롯2' 우승, 남편카드NO 내카드 쇼핑"('와카남')

2021-09-15 08:27:00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멤버들이 각양각색의 꿀잼 일상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 CHOSUN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에서는 '미스트롯2'의 양지은과 은가은, 마리아의 추석 전야 회동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양지은과 은가은은 추석 전야 준비를 위해 남대문 시장을 찾았다. 먼저 호명된 사람이 구매한 물건 전부를 계산하는 '인기 배틀'을 벌인 두 사람. 이때 한 상인이 "양지은!"이라고 이름을 부르며 다가왔고, 이에 양지은은 한우부터 떡, 각종 채소 등을 푸짐히 사며 진(眞)다운 면모를 발휘했다. 새로 이사한 은가은의 집으로 향한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팔을 걷어붙이고 늙은 호박전부터 각종 꼬치, 초대 손님 마리아를 위한 특별 오븐 오리구이도 준비했다.

요리를 준비하던 양지은은 '미스트롯2' 우승 이후의 일상을 언급하며 남편의 카드가 아닌 자신의 카드로 눈치 안보고 쇼핑을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양지은은 은가은에게 "결혼할 마음이 있냐"고 물었고, 은가은은 "있다"며 "나이는 상관없다"고 했다. 그러나 이내 "피부가 하얘야 한다. 나이 많은 사람을 선호한다. 입술이 두꺼워야 한다"는 등의 세세한 이상형을 털어놨다.

이어 마리아가 휴지와 세제 등을 양손 가득 안고 등장했고, 세 사람은 반가워하며 서로를 안았다. 마리아는 9월 말 자신이 직접 작사하고 작곡한 '거시기하네'가 나온다며 "아따 참말로 거시기하네" 등 구수하고 귀여운 가사의 노래를 첫 공개하며 대박을 예상하게 했다. 그 사이 은가은이 케이크에 촛불을 켜고 등장해 마리아의 스물 한 번째 생일을 축하하며 서프라이즈 파티를 만들어 훈훈함을 전했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