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전경준 감독 "안타까운 결과다"

2021-09-13 21:33:28



[대전=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안타까운 결과다."



전경준 전남 드래곤즈 감독의 아쉬움이었다. 전남은 13일 대전한밭운동장에서 열린 대전하나시티즌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1' 29라운드에서 후반 43분 이현식에게 골을 내주며 1대2로 아쉽게 패했다. 3위 등극을 노렸던 전남(승점 44)은 이날 패배로 3위 대전(승점 48)과의 승점차가 4점으로 벌어졌다. 전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안타까운 상황이다. 승점을 챙기지 못해서 힘든 상황이 됐다. 7경기 아직 남았는데 자력으로 4위를 하든, 3위를 하든 방법을 찾겠다. 더 노력하겠다"고 했다.

전남은 이날 공격적으로 나섰지만, 아쉽게 득점을 하지 못했다. 경기 전 전 감독은 '확률'을 강조하며 득점에 대한 의지를 보였다. 전 감독은 "확률이라는건 숫자싸움의 의미였다. 뒤를 강하게 하면 앞이 엷어지고, 반대가 될 수 있다. 큰 문제는 없었는데, 앞쪽에서 더 적극적으로 했다면 수월할 수 있었다"고 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