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1차지명 박영현 3억 입단계약..."KT 일원 실감"

2021-09-13 10:23:08

사진제공=KT 위즈

KT 위즈가 2022년 신인 1차 지명에서 선택한 유신고 우완 투수 박영현(17)과 계약금 3억원에 입단 계약을 했다.



박영현은 고등학교 1학년 때부터 주전으로 활약하며 꾸준히 주목을 받았고, 안정된 제구력과 우수한 경기 운영 능력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KT는 박영현이 가까운 미래에 팀의 주축 투수로 자리잡기를 기대하고 있다.

올시즌에는 13경기에서 43⅓이닝을 던져 5승2패, 평균자책점 0.63을 기록해 청소년 대표팀에도 선발되기도 했다.

계약을 마친 박영현은 "KT의 일원이 된 게 실감나고 자부심을 느낀다"며 "1차 지명을 받은 후 가족을 포함한 많은 팬 분들께서 축하와 응원을 해주셨다.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비시즌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노재형 기자 jhn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