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에사에게 바람 맞은 첼시, 또 다른 이탈리아 우승 주역에게 '러브콜'

2021-07-22 01:29:01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첼시가 또 다른 유로 스타에 접근 중이다.



당초 첼시는 페데리코 키에사 영입을 원했다. 키에사는 고비마다 알토란 같은 결정력을 과시하며, 이탈리아를 유로2020 우승으로 이끌었다. 하지만 유벤투스는 첼시의 제안을 거절했다. 현재 키에사는 임대로 유벤투스로 뛰고 있는데, 완전이적조건이 포함돼 있다.

첼시는 눈을 돌렸다. 유로2020 우승의 또 다른 주역에게 눈을 돌렸다. 22일(한국시각) 이탈리아 알프레도 페둘라는 '첼시가 도메니코 베라르디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보도했다. 베라르디는 지난 시즌 17골을 기록했고, 이번 유로2020에서도 오른쪽 날개로 좋은 모습을 보였다. 사수올로 원클럽맨인 베라르디는 일찌감치 기량을 인정 받은 바 있다.

이번 유로2020을 통해 가치를 입증한 베라르디는 도르트문트와 리버풀, 토트넘, 웨스트햄 등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현재 베라르디의 몸값은 4000만유로 정도로 평가받고 있는데, 공격진 보강을 원하는 첼시 입장에서는 크게 부담되는 액수는 아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