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영, 돼지코도 소화 '50대에도 이렇게 상큼'.."골프치고 삼겹살에 소주!"

2021-06-11 20:51:33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겸 화가 이혜영이 러블리한 일상을 공개했다.



이혜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프치고 삼겹살에 소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영은 긴 생머리를 늘어뜨린 채 상큼한 골프복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돼지코 모양을 얼굴에 붙인 이혜영은 51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비주얼을 뽐내 시선을 모은다.

한편 이혜영은 JTBC '그림 도둑들'에 출연 중이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