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혜, '이영애 친구'라서 늙지도 않나…41살 청량 비주얼

2021-06-11 12:25:3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최자혜가 20대로 돌아간 듯 청량한 미모를 자랑한다.



11일 최자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포토존"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큰 대문을 배경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최자혜의 모습이 담겼다. 이국적인 배경 속에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최자혜는 청바지에 가디건을 입고 청량한 매력을 자아낸다.

20대라고 해도 믿을만큼 발랄한 매력을 자랑하는 최자혜는 41살의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를 자랑한다.

한편, 최자혜는 2001년 MBC 3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대장금', '굳세어라 금순아', '로비스트'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2010년 동갑내기 비연예인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