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이서, 다리 길이가 모델인 줄...♥전진 립싱크 뮤비 촬영까지 '깨 쏟아지는 부부'

2021-06-11 21:50:2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신화 전진과 아내 류이서가 깨가 쏟아지는 신혼 생활을 공개했다.



류이서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니랑 처음 양주. 노랑노랑한 게 너무 예쁘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류이서는 흰색 티셔츠에 청바지를 입고 청초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류이서는 굽 없는 운동화를 신고도 긴 다리를 자랑하며 모델 뺨치는 청바지 핏을 뽐냈다.

또한 류이서는 "가사는 몰라도 뮤비 촬영"이라는 글과 함께 립싱크하는 남편 전진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전진은 자연스러운 립싱크와 함께 애절한 표정 연기까지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전진은 항공사 승무원 출신 류이서와 지난해 9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 중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