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현장]비 완전히 그친 라팍, 경기 개최 이상 무

2021-06-11 15:46:50

오후 3시20분 현재, 방수포가 덮힌 대구 라이온즈파크. 하지만 비는 완전히 그쳐 경기는 무난히 열릴 전망이다. 대구=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대구=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대구는 비가 완전히 그쳤다.



방수포가 덮혀 있지만 곧 걷어내고 경기 준비에 들어갈 전망이다.

11일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릴 예정인 삼성 라이온즈와 NC 다이노스 간 시즌 6차전이 무난히 열릴 예정이다.

오전 내내 내리던 비가 오후 들어 잦아들더니 완전히 그친 상태다. 앞으로 비 예보도 더 이상 없어 그라운드 정비 후 경기가 정상 개최될 전망.

많은 비가 내려 그라운드 상태가 좋지 않은 부산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

이전까지 양팀 맞대결에서는 삼성이 3승2패로 살짝 앞서 있다. 공동 1위 삼성은 최채흥, 공동 5위 NC는 송명기가 선발 출격한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