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비앤비, 1년간 어디서나 살아보는 경험 제공하는 노마드 라이프스타일 팀 모집

2021-06-10 14:58:29

어디에서나 일하고 살아볼 수 있는 '유연한' 삶의 형태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에어비앤비가 노마드 라이프스타일을 실험하고자 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숙박비 등을 지원해 주는 '에어비앤비와 함께 어디서든 살아보기' 프로그램을 10일 공개했다.



에어비앤비가 이날 발표한 이번 프로그램은 12팀(1팀당 참가자 1명 및 동반자 최대 3명)을 모집해 약 1년간 에어비앤비에서 살아보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원격 근무자와 예술가 및 창작자, 자녀를 출가시킨 부부, 어린 자녀가 있는 젊은 부부, 스테이케이션을 즐기려는 사람, 디지털 노마드 등의 다양한 사람들 가운데 올해 7월부터 내년 7월까지 12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이들을 대상으로 한다. 참가 신청은 오는 6월 30일까지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에어비앤비는 참가자들에게 숙박비와 교통비 보조금을 지원하고, 숙소와 현지 체험을 제안해 세상을 내 집으로 만드는 진귀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노마드 생활에 대한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에어비앤비 쪽에 '제품 변경 방안'이나 '나홀로 여행자나 가족 단위 여행객이 머물기에 적합한 숙소 유형' 등과 같은 인사이트 제공을 요청받는 동시에, 프로그램 기간 동안 자신의 집을 에어비앤비 숙소로 등록해 여행 중 빈 집을 호스팅하여 얻는 경제적 혜택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기회로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실제 은퇴한 뒤 에어비앤비에서 살아보는 경험을 하고 있는 '시니어 노마드' 데비 캠벨과 마이클 캠벨 부부는 "더 많은 사람들이 원하는 곳에서 살고 일하는 모습을 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