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르면 다음 달부터 백신 접종자 해외 단체여행 가능 전망

2021-06-09 12:02:38

이르면 다음 달부터 백신 접종 완료자들의 해외 단체여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방역 상황이 안정된 국가들과 협의를 거쳐 백신접종을 완료한 사람들에 한해 이르면 7월부터 단체여행을 허용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국가 간 이동이 오랫동안 제한돼 항공·여행업계는 심각한 타격을 입었으며 해외여행 재개를 희망하는 국민이 많아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접종을 마치고 출입국 시 진단검사에서 음성이 확인되면 별도의 격리없이 여행이 가능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총리는 이런 내용을 포함한 여행안전권역, 일명 '트래블 버블'에 대한 추진 방안을 이날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하면서 "해외여행 재개는 많은 국민이 기대하는 일상 회복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국가 간 협의를 조속히 마무리 해달라. 방역당국과 협력해 방역에 빈틈이 생기지 않도록 치밀하게 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김 총리는 "백신 접종도 순항하고 있다. 이번 주와 다음 주 접종을 예약한 분만 500만명이 넘는다"며 "질병관리청과 지자체는 백신 배송·보관·접종·이상반응 대응 등 전 과정을 세심하게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