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채희봉 사장 "프로농구 팬으로 농구단 인수, 전자랜드와 인천팬에게 감사하다"

2021-06-09 16:59:21

한국가스공사 프로농구단 가입 협약식. 이정대 KBL 총재(오른쪽)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 사진제공=KBL

[대구=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한국가스공사가 9일 대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프로농구단 인수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 협약식에는 KBL 이정대 총재와 한국가스공사 채희봉 사장이 참석했다. KBL 김동광 경기본부장과 한국가스공사 초대 사령탑이 된 유도훈 감독도 함께했다.

한국가스공사 측은 "수소 분야 등 신성장사업을 보다 효율적으로 홍보할 수 있는 B2C 기업의 토대를 마련하고, 스포츠를 매개체로 한 사회적 책임투자로 지역 주민과의 소통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자랜드 프로농구단을 인수한다"고 밝혔다.

한국가스공사의 본사는 대구에 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목적이 있기 때문에, 연고지는 대구가 유력하다. 단, 아직까지 100% 확정되지 않았다.

가스공사 측은 "현재 대구시와 긍정적 협의 중이고, 경기장 등 세부사항에 대한 최종 조율을 통해 연고지가 정해지면 즉시 발표하겠다"고 했다.

대구시는 전자랜드 프로농구단 인수에 적극적이었다. 예전 대구 오리온이 쓰던 대구실내체육관의 개, 보수와 훈련구장의 건립을 약속하며 한국가스공사의 전자랜드 인수를 적극 권유했다.

단, 아직까지 시설투자에 관해 대구시가 미온적 태도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분에 대한 최종 조율이다.

대구가 연고지로 확정되면, 대구 실내체육관이 홈 구장이 된다. 단, 시설점검과 개, 보수가 필요하다. 가스공사 측은 "대구시와 KBL 관계자가 함께 체육관 실사를 마쳤고, 10월 시즌 개막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했다.

KBL 이정대 총재는 "구단을 인수해 준 한국가스공사 측에 감사하다. 한국가스공사가 지역발전과 효율적 홍보 효과를 위해 KBL은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했다.

한국가스공사 채희봉 사장은 "한국가스공사 사장이기 이전, 한 사람의 프로농구 팬으로서 프로농구단을 인수할 수 있도록 도와준 KBL에 감사하다. 그동안 구단을 운영해 준 전자랜드와 인천 팬에게도 감사를 전한다"고 했다. 대구=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