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며느리' 서효림, 딸과 맞는 첫 어린이날…"씩씩하게 자라렴"

2021-05-05 11:05:12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배우 서효림이 딸과 맞는 첫 어린이날을 기념했다.



5일 서효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 처음 맞이하는 #어린이날 축하해 건강하게 씩씩하게 자라렴"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딸의 머리에 왕관을 씌우고 함께 사진을 찍고 있는 서효림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서효림은 민낯으로 보이는 모습에 완벽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서효림은 2019년 12월 김수미 아들 정명호 씨와 결혼해 지난해 6월 득녀했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