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척브리핑]백신 접종 문제없다, KT-키움 선수들 모두 정상 출전

2021-05-05 13:21:32

2021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2회말 2사 1루 이용규가 1타점 3루타를 친 후 달려나가고 있다. 고척=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1.4.27/

[고척=스포츠조선 노재형 기자] 백신 접종을 완료한 키움 히어로즈와 KT 위즈 선수들이 정상적으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맞붙는 키움과 KT 야수 중 대표팀 예비 엔트리에 포함된 선수들 모두 선발 출전 명단에 포함됐다. 키움은 포수 박동원, 내야수 김혜성, 외야수 이용규와 이정후, KT는 내야수 강백호와 심우준, 외야수 배정대와 김민혁이다.

키움 홍원기 감독은 경기 전 "백신 접종 선수들은 경기 출전에 큰 문제가 없다. 약간 뻐근한 증세가 있다고는 하는데, 출전에 이상이 있을 정도는 아니다. 유심히 연습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KT 이강철 감독도 "지금은 괜찮다고 하는데 뭉침같은 그런게 있을까 하는 정도"라며 "정대는 어제 맞았는데. 다들 할 수 있다고 해서 선발 기용했다. 우준이는 아무 이상이 없다고 강조하더라"고 했다.

대표팀 예비 엔트리에 오른 선수들은 지난 3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했다. 이에 따라 KBO는 4일 예정된 5경기를 모두 취소했고, 한시적으로 각 팀이 특별 엔트리를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고척=노재형 기자 jhn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