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형X유재석 '찐친'케미, "MSG워너비 뽑더라?"→"바로 탈락 시켰다" 응수 ('온앤오프')

2021-05-04 23:16:3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정재형이 방송인 유재석과의 친분을 자랑했다.



4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프로페셔널한 '뮤지션'과 '식물 집사'로 살아가는 정재형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정재형의 집에 절친 엄정화가 분갈이가 필요한 화분을 가지고 찾아 온 가운데, 정재형에게 유재석이 전화가 왔다. 엄정화는 "둘이 가끔 통화하는 사이"라고.

정재형은 유재석에게 "너 또 뭐(MSG워너비) 뽑더라? 나 노래 잘하는 거 알지? 다른 사람 뽑더라?"라며 귀여운 질투를 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형 지원하지 그랬어. 내가 바로 탈락 시켰을텐데"라고 응수해 웃음을 안겼다.

옆에 있던 엄정화도 유재석에게 안부를 물었고, 유재석은 "누나 밥한 번 꼭 먹자"라며 만남을 약속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