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도빈♥' 정시아, '사춘기 子'와 문자 내용..단답형 아들에 "'네'만 누룰 수 있는 줄"

2021-05-04 17:04:54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정시아가 13세 아들과 나눈 대화를 공개했다.



정시아는 4일 인스타그램에 "먹고 싶은 거 사간다는 말에만 '넹' 이라고 대답하는 #쭈누 '네'만 누를수 있는 줄 알았잖아"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아들 준우 군과 정시아가 나눈 일상의 소소한 문자 대화 내용이 담겼다.

정시아는 '준우야, 밥 먹고 좀 쉬다가 피아노 연습 제대로 해놔~' '영어 숙제는 아빠한테 보내둘게' '먹고 싶은 거 있으면 문자 남겨. 사갈게' '오늘 시간 여유 있으니까 쉬다가 수학숙제랑 피아노 좀 쳐 놓는 게 좋지 않을까?' 라고 물었고, 준우 군은 이에 '네' '넹' 등의 단답형 답장을 했다.

사춘기에 접어든 아들을 키우는 정시아는 '현실 모자'의 대화 내용으로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정시아는 배우 백도빈과 2009년에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