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삼성-백승호 공동입장문 "원만한 합의, 합의금 전액 유소년팀 지원"

2021-05-04 15:11:56



[스포츠조선 최만식 기자] 수원 삼성과 백승호의 갈등이 극적으로 봉합됐다.



수원 구단은 4일 공동 입장문을 발표하고 '수원 삼성과 백승호 선수는 최근 K리그 이적 과정에서 발생한 오해를 모두 털어내고 문제를 원만하게 해결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수원은 "양측은 유소년 축구가 한국 성인 축구의 근간으로서 가지는 중요성에 깊이 공감하고, 축구 발전과 선수 개인의 성장이라는 여러 요인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대승적인 대화 노력을 지속해왔다"면서 "이번 합의를 계기로 유소년 인재 육성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하며, 수원 구단은 합의금 전액을 유소년 팀 육성에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백승호도 바르셀로나 시절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유스팀 발전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는 게 입장문의 설명이다.

더불어 수원 구단은 "그동안 저희를 걱정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죄송하고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백승호와 수원 구단은 앞으로 그라운드에서 더 좋은 경기력과 더 발전한 모습으로 축구팬 여러분께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