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서울 삼성 김진영, 27경기 징계 및 벌금 700만원

2021-05-04 14:10:02

서울 삼성 김진영. 사진제공=KBL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서울 삼성 김진영이 27경기 출전정비 및 제재금 700만원의 중징계를 받았다.



KBL은 4일 서울 KBL 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개최했다. 지난 4월7일 음주운전 사고를 낸 서울 삼성 김진영에게 27경기 출전 정지, 벌금 700만원, 사회봉사 활동 120시간을 부여했다.

재정위원회는 본 제재와 관련해 공인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켜 프로농구 이미지를 실추한 점, 해당 사건이 알려지기 전까지 소속 구단 및 연맹에 신고하지 않은 점 등을 감안해 중징계 결정을 내렸다.

김진영은 지난 4월7일 음주운전 사고를 냈다. 그동안 사고를 덮어둔 채 연맹과 구단에게 신고하지 않았다. 결국 4월30일 보도를 통해 알려졌고, 삼성 구단도 뒤늦게 그 사실을 인지했다.

게다가 이날은 챔프전 미디어데이가 열린데다, 현대 모비스 기승호 음주 폭행 사건으로 재정위원회가 열린 날이었다.

서울 삼성은 KBL 징계와 별도로 자체 징계를 좀 더 강하게 내릴 것으로 알려졌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