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역전극 이끈 대구 에드가 '13라운드 MVP'

2021-05-04 11:17:02

수원종합운동장/ K리그1/ 수원FC vs 대구FC/ 대구 에드가, 수원 조유민/ 경합/ 사진 정재훈

[스포츠조선 최만식 기자] 대구 에드가가 '하나원큐 K리그1 2021' 13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에드가는 1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와의 경기서 1골-1도움을 기록하며 대구의 4대2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경기에 선발 출전한 에드가는 후반 12분 코너킥 상황에서 안용우가 올린 크로스를 헤더골로 넣으며 2대1로 뒤져있던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이어 후반 18분 에드가는 츠바사에게 정확한 침투 패스를 연결해 1도움을 추가했다.

1골-1도움 활약을 펼친 에드가는 4경기 연속골, 2라운드 연속 MVP라는 영예를 안았다.

총 6골이나 터진 수원FC와 대구의 경기는 13라운드 베스트 매치로 선정됐으며, 2점 차로 뒤지던 경기를 따라잡으며 대역전극을 펼친 대구는 라운드 베스트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또한 대구는 이날 승리로 파죽의 4연승을 이어나갔다.

K리그2 9라운드 MVP는 경남 장혁진이 선정됐다. 장혁진은 2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김천과 경남의 경기서 멀티 도움을 기록하며 경남의 2대1 승리를 이끌었다. 이 경기는 9라운드 베스트 매치로 선정됐다. 화끈한 역전승을 기록한 경남은 9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