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어린이보험 전용 콜센터 오픈

2021-05-03 15:48:22



현대해상은 업계 최초로 '어린이보험 전용 콜센터'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어린이보험 전용 콜센터는 신규 보험 가입, 보험료 납부, 태아 확정 등 각종 상담을 비롯한 계약 관련 업무를 지원하며, 보험금 청구 및 사고 접수 시 현대해상 어린이보험 전용 보상채널 '패스트트랙(Fast track)'과 연계해 지급 절차가 더욱 신속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신준완 CS지원부장은 "현대해상의 대표 상품인 어린이보험 가입자들에게 보다 쉽고 빠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어린이보험 전용 콜센터를 오픈했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성 제고를 위한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현대해상 콜센터는 ARS 연결시 스마트폰 화면을 통해 전체 메뉴를 한눈에 보여주는 '보이는 ARS'를 시행 중이며, 고령자의 편리한 콜센터 이용을 위해 만 65세 이상 고객은 상담사와 바로 연결되는 '실버 고객 서비스'도 운영 중이다.

한편, 현대해상 '굿앤굿어린이종합보험'은 2004년 7월 업계 최초의 어린이 전용 종합보험으로 출시된 이후 16년 동안 400만건이 넘게 판매돼 업계 최장·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