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경정 스포츠 심리 상담 프로그램 업무협약 체결

2021-04-21 06:00:00

경륜 선수 직원 커뮤니티 '마음브릿지'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가 지난 15일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과 '경륜·경정 스포츠 심리 상담 프로그램 운영 및 효과 분석'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경륜·경정선수 심리 체계적으로 조절해 경주력 향상 도모

이번 업무협약은 경륜·경정 선수에게 스포츠 전문 심리 상담을 제공해 경기력과 밀접하게 관련된 선수들의 심리적 요인을 체계적으로 조절하고 관리해 안정적인 경주 운영과 경주력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지난해 운영한 '마음 브릿지' 프로그램, 경륜·경정 선수들 확대 요구

특히 경륜·경정 사업의 경우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지난해 2월부터 1년여간 정상적인 경주 운영을 하지 못해 선수들의 우울감과 심리적 고통이 증가했다. 따라서 대책 마련이 필요했는데 지난해 하반기에 시범 운영한 '마음 브릿지(심리상담)' 프로그램에 많은 선수들이 참여해 긍정적인 효과를 봤다. 이에 기금조성총괄본부는 경륜·경정 선수들이 심리적 안정을 되찾아 안정적 경주 운영을 도모하고 선수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해당 사업을 정규 운영하고 확대하기로 했다.

▶1대1 맞춤형 상담 진행, 결과는 선수에게 피드백

심리 상담을 원하는 선수는 경륜·경정 선수 커뮤니티 '마음 브릿지'에 접속해 신청을 하면 되고 스포츠 심리 상담사 자격증을 소지한 전문 상담사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 상담 장소는 경륜·경정 각 선수동에 마련된 전문상담실에서 진행된다. 상담 효과를 높이기 위해 1:1 맞춤형 대면 상담 중심으로 진행되지만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선수가 원할 시 비대면 상담도 가능하다. 또한 상담 전후 경기 데이터를 분석하고 그 결과를 피드백 할 예정이다.

▶많은 선수들이 심리적 안정을 찾아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

경륜 관계자는 "지난해 실시한 마음 브릿지 프로그램으로 선수들이 심리적 안정을 얻는데 조금이나 도움이 되었다고 하니 보람을 느낀다"며 "올해는 더욱더 많은 선수들이 심리적인 안정을 찾아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코로나19로 인한 장기 휴장으로 선수들의 불안 심리가 커지는 등의 문제에 적극적으로 나서 해결하고 선수들의 자유로운 의견 개진과 인권 보호 등을 위해 지난해 11월 '경륜·경정선수를 위한 비대면 소통채널'을 오픈해 운영 중에 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