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혜영, 45kg 목표 체중 달성 후 '핼쑥' "3kg 빼놓고 매일치팅데이래"

2021-04-09 13:51:2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그룹 투투 출신 황혜영이 화려한 미모를 뽐냈다.



황혜영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당일치기 출장준비"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스케줄을 위해 준비 중인 황혜영의 모습이 담겨있다. 앞머리에 큰 헤어롤을 만 채로 셀카를 촬영 중인 황혜영. 이어 카메라를 응시 중인 모습 속 또렷한 이목구비 등 화려한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황혜영은 "배고프다. 핼쑥해졌네. 주말엔 폭식 예정"이라며 "3kg 빼놓고 매일 치팅데이래"라고 덧붙여 웃음을 유발했다.

지난달 체중이 48.4kg이라고 밝힌 황혜영은 "일단 3kg만 빼자"며 다이어트를 선언, 지난 7일에는 목표 45kg을 달성한 인증샷을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다.

한편 황혜영은 2011년 정치인 출신 김경록 씨와 결혼해 슬하에 쌍둥이 아들을 두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