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쌍둥이 임신' 황신영, 살짝 나온 'D라인' 흥 폭발…"엄마 클럽가고파"

2021-04-09 13:18:00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세쌍둥이를 임신 중인 황신영이 흥 폭발 댄스를 선보였다.



황신영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삼둥아...엄마 클럽가고싶다.."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황신영은 살짝 나온 D라인을 드러내며 침대 위에서 흥폭발하며 춤을 추고 있는 모습이다. 황신영은 마치 침대 위가 클럽인 듯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한편, 황신영은 지난 2017년 5세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 최근 인공수정으로 이란성 세쌍둥이를 임신했다고 밝혀 화제가 됐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