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복' 공유X박병은 '찐친' 케미→박보검 모범생 모먼트..비하인드 스틸 공개

2021-04-09 08:43:02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국내 블록버스터 최초 극장과 OTT(Over-The-Top·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티빙에서 동시 공개되는 액션 판타지 SF 영화 '서복'(이용주 감독, STUDIO101·CJ엔터테인먼트 제작)이 비하인드 스틸 1탄을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공유와 박병은의 심상치 않은 브로맨스가 담긴 스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평소에도 친분이 돈독한 것으로 알려진 두 배우는 촬영 내내 '찐친' 케미를 발산하며 현장을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다정하게 백허그를 하고 있는 모습부터 공유가 이끄는 자전거 뒷자리에 앉아 즐거워하는 박병은의 익살스러운 표정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이용주 감독은 "캐스팅 당시에는 몰랐는데 알고 보니 두 배우가 평소 형, 동생 하는 사이였다. 덕분에 보다 편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라는 후일담을 전했다.

여기에 죽음을 앞둔 전직 정보국 요원 기헌의 예민하고 날선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밝은 미소를 짓는 공유부터 총기 액션이 벌어지는 무시무시한 촬영 현장에서 손으로 총 모양을 만들어 겨누는 박보검의 장난기 가득한 모습이 여심을 저격한다.

한국 영화 사상 처음으로 복제인간 역을 맡아 쉬는 시간마다 끊임없이 대본을 들여다보며 캐릭터 연구에 열중한 박보검의 모습과 나란히 앉아 진지하게 자신의 촬영분을 모니터 하는 공유, 박보검의 닮은 꼴 모습은 '서복'을 통해 선보일 신선한 캐릭터의 등장과 함께 이들이 펼칠 진한 브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이 복제인간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공유, 박보검, 조우진, 장영남, 박병은 등이 출연하고 '건축학개론'의 이용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15일 극장과 티빙에서 동시 개봉한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