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태영♥유진 7살 첫째딸, 직접 캐리어 끄는 의젓함...다 컸네

2021-04-08 22:46:55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유진이 두 딸과 함께한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유진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각자 짐은 알아서...ㅋ"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진은 두 딸과 함께 여행을 떠난 모습. 특히 7살이 된 첫째 딸 로희는 자신의 캐리어를 직접 끌며 벌써 의젓한 모습을 보여 랜선 이모, 삼촌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유진은 배우 기태영과 지난 2011년 결혼해 슬하에 로희와 로린, 두 딸을 두고 있다. 유진은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오윤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