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 어린이 교통안전 챌린지 동참

2021-04-08 20:30:03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종합 디지털 물류 기업 메쉬코리아는 유정범 대표가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안전문화 실천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했다고 8일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지난해 12월부터 시작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 및 어린이 보호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참여형 릴레이 캠페인이다. 챌린지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문화 실천을 위한 표어와 함께 촬영한 기념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유정범 대표는 CJ프레시웨이 정성필 대표의 지목을 받아 이번 챌린지에 참가하게 됐다. 유정범 대표는 어린이 교통안전 슬로건(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을 들고 있는 사진을 부릉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리며 릴레이 챌린지를 이어 나갔다. 챌린지에 참여할 다음 대상자로는 원기찬 삼성라이온즈 구단주 겸 대표이사와 푸드 컴퍼니 쿠캣의 이문주 대표를 지목했다.

유정범 대표는 "아이들이 안심하고 거리를 지나다닐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며 "전국에 프리미엄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는 메쉬코리아가 앞으로도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수칙을 준수하고 성숙한 교통 문화를 선도하는 물류 업계의 기준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정범 대표는 지난해 5월 코로나19 극복에 힘쓰는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한 '덕분에 챌린지'에 부릉 라이더들과 함께 참여한 바 있다. 메쉬코리아는 전기차를 이용한 친환경 배송서비스를 시범 운영하고 업계 최초로 부릉 전속 라이더 대상 재해보험을 신설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