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척 현장] '프로의 맛 보여준다' 박병호, 무실점 루키 울린 '역전 투런포' 폭발

2021-04-08 20:22:19

2021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8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6회말 2사 1루 박병호가 역전 투런포를 치고 있다. 고척=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1.4.8/

[고척=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국민타자' 박병호(키움)이 신인에게 프로의 쓴맛을 안겼다.



박병호는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팀 간 3차전 1루수 겸 4번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키움 타선은 5회까지 KIA 신인 이의리의 호투에 막혀서 점수를 내지 못했다.

4회초 1실점을 하면서 0-1로 끌려간 가운데, 박병호가 해결사로 나섰다.

6회말 2사 1루에서 이의리를 상대로 좌측 담장으로 넘어가는 홈런을 쏘아 올렸다. 박병호의 시즌 2호 홈런. 아울러 키움은 역대 9번째 팀 1700홈런을 달성했다.

박병호의 홈런으로 키움은 2-1로 뒤집었다.고척=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