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딸 소울, 눈 뒤집어져도 귀여워…사과 먹방에 예쁜 짓까지

2021-04-08 16:50:58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배우 이윤지가 딸 소울 양의 귀여운 순간을 포착했다.



이윤지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 어깨 결린 거 아니고 예쁜 짓이에요. 통사과를 먹으면 안 시켜도 하고 싶어진다고요?! 뒤집어진 눈은 완곡한 표현쯤 되겠습니다. 좋은 오후 보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윤지의 막내딸 소울 양의 모습이 담겼다. 사과 하나를 통째로 먹고 있는 소울 양은 고개를 갸웃거리며 예쁜 짓을 하고 있다. 그러나 이윤지의 순간 포착으로 눈이 뒤집어져 귀여움을 더했다. 소울 양의 사랑스러운 일상이 돋보인다.

한편, 배우 이윤지는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과 결혼, 슬하 딸 라니 소울 양을 두고 있다.

wjle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