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윤혜진, 딸 학교 등교시키고 혼자 한강行...아무말 없이 '바람 소리만'

2021-04-08 18:11:37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발레리나 윤혜진이 딸 지온양을 하루종일 케어했다.



윤혜진은 8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핵교 델따주고"라며 딸 지온 양의 등교길부터 돌아오는 길 한강을 바라보며 감상에 빠진 모습을 게재했다.

윤혜진은 바람이 거세게 부는 봄날, 한강에서 시간을 보내며 여유롭고 한가한 오후를 자랑했다.

한편 윤혜진은 지난 2013년 배우 엄태웅과 결혼, 슬하 딸 지온 양을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