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고 미드필더 케빈 데브라이너, 소속팀 맨시티와 2년 연장 계약. 2025년까지

2021-04-08 00:00:08

케빈 데브라이너.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세계최고의 미드필더 케빈 데브라이너가 소속팀 맨체스터시티와 2년 연장 계약을 맺었다.



영국 BBC는 7일(한국시각) '케빈 데브라이너 : 맨시티 미드필더가 2025년까지 새로운 계약을 체결했다(Kevin de Bruyne: Man City midfielder signs new deal that runs until 2025)'고 보도했다.

데브라이너는 지난 2015년 분데스리가 볼프스부르크에서 맨체스터 시티로 팀을 옮겼다.

맨시티의 간판 미드필더이자 세계최고의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2개의 EPL 타이틀과 FA컵, 리그컵 4회 우승의 주역이었다.

그는 29세다. 여전히 전성기다.

그는 '이 계약에 서명하는 것은 간단한 결정이었다. 시즌을 가장 강력하게 종료하는 게 목표'라고 했다. 맨시티는 EPL 우승을 확정지은 상태였다.

올 시즌 맨시티는 4관왕(쿼드러플)을 노리고 있다. EPL 뿐만 아니라 FA컵, 리그컵, 그리고 유럽 챔피언스리그 타이틀까지 노리고 있다. 데브라이너가 있기 때문에 불가능한 목표가 아니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