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히어로]'4안타 4타점' 한화 하주석 "수베로 감독님, 첫승 축하드립니다!"

2021-04-07 22:48:10

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KBO리그 SSG 랜더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가 열렸다. 타격하고 있는 하주석. 인천=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21.04.07/

[인천=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한화 이글스가 개막 2연패를 끊고 시즌 첫 승을 올렸다.



한화는 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SSG 랜더스와의 경기에서 장단 18안타를 몰아치며 17대0 대승을 거뒀다.

이날 한화의 승리는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의 KBO리그 첫승이기도 하다. 박찬혁 대표이사가 직접 현장을 방문, 수베로 감독에게 축하 꽃다발을 건넸다.

전날까지 8타수 무안타로 부진했던 하주석은 이날 6타수 4안타 4타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 후 하주석은 "수베로 감독님 첫 승 축하드린다. 팀에서 중심을 잡아줘야하는 위치인데, 첫 2경기에서 좋지 못한 성적에 팀도 패배해서 미안한 마음이 컸다"는 속내를 드러냈다. 이날 하주석은 첫 안타를 때린 뒤 동료들을 향해 폴더인사를 했다. 하지만 하주석은 이후 맹타를 휘둘렀고, 4개째 안타를 때린 뒤엔 상큼한 경례를 붙이며 여유를 되찾았다.

하주석은 "감독님께서 시즌 전부터 주축선수로서 무엇보다 팀 승리를 위해 뛰어달라고 말씀하셨는데, 그 부분을 신경쓰며 경기에 임했다. 감독님 믿음에 보답한 것 같아 기쁘다"면서 "형들, 코치님들이 많은 도움을 주셔서 편하게 할 수 있었다. 감사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인천=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