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신상]'낮은 스핀=비거리 UP' 캘러웨이골프, '크롬소프트 X LS' 출시

2021-04-07 10:42:23



캘러웨이골프가 낮은 스핀과 빠른 볼 스피드로 비거리를 늘린 골프볼 '크롬소프트 X LS'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크롬소프트 X LS는 비거리 향상과 공격적인 핀 공략을 원하는 투어 프로들의 피드백을 반영해 특별히 개발한 제품. LS는 로우 스핀(Low Spin)의 약자이며 크롬소프트 X보다 낮은 스핀을 제공하는 버전이다.

기존 크롬소프트 X에서 검증된 빠른 볼 스피드를 유지하면서도, 낮은 스핀을 발생시켜 폭발적인 비거리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 투어 프로들의 니즈를 정확하게 파악해 만든 볼로, 파워풀한 스윙을 구사하는 골퍼에게 어울리는 공이다.

크롬소프트 X LS는 볼 스피드를 높여주는 소프트 패스트 코어, 듀얼 맨틀 시스템, 우레탄 커버의 4피스 구조로 크롬소프트 X와 동일하게 설계되었다. 하지만 크롬소프트 X 코어에 비해 조금 부드럽고 크게 디자인되었으며, 듀얼 맨틀은 전략적으로 두께를 조정, 티샷에서 낮은 스핀으로 높은 볼 스피드를 제공하며, 숏게임에서는 낮은 탄도로 많은 스핀을 낼 수 있다.

또한 커버도 투어 선수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하여 크롬소프트 X 대비 조금 더 두껍고 단단하게 설계했다.

특히 캘러웨이가 600억원을 투자하여 최첨단 설비와 시스템을 도입한 미국 메사추세츠주 치코피공장에서 만들어져 한층 일관된 품질과 기술적 완성도를 자랑한다.

스포츠산업기술센터(KIGOS)에서 크롬소프트 X LS와 기존 크롬소프트 X의 비거리 측정 로봇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100마일, 110마일, 120마일 3가지 스윙 스피드에서 백스핀이 기존 모델인 크롬소프트 X보다 평균 약 4.4% 감소되어 약 2m의 비거리가 늘어난 결과를 얻었다.

색상은 일반 화이트와 트리플 트랙이 적용된 화이트 2가지로 출시됐다.

트리플 트랙 모델은 배열시력을 개선해 일반적인 사이드 스탬프를 활용한 정렬보다 높은 정확도를 제공, 퍼팅 성공률을 크게 높여준다.

러웨이골프 관계자는 "최근 투어 프로들이 요구하는 이상적인 드라이버의 기준 중 하나가 낮은 스핀이며, 주요 브랜드들이 로우 스핀 버전의 클럽들을 출시하고 있다. 이 같은 추세에 맞춰 골프볼 역시 로우 스핀 버전이 탄생하게 됐다"고 소개했다.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