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부천병원 장해동 교수팀, 아태 최소침습척추수술 학술대회 '최우수 연제상'

2021-04-06 10:35:50

장해동 교수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장해동 교수팀(서울병원 정형외과 신병준 교수)이 '제20회 아시아태평양 최소침습척추수술 학술대회'에서 '최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는 아시아태평양 척추외과 의사들이 모여 최소침습척추수술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최신 의료 기술을 공유했다.

장 교수팀은 '요천추부 전외측 접근 유합술 시 좌측 총장골정맥의 위치에 대한 새로운 분류법'에 관해 발표해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 교수팀의 이 연구는 하지 혈액공급을 담당하는 총장골혈관의 위치에 대한 새로운 분류법을 제시했다. 총장골혈관의 손상을 방지하고 더 안전한 접근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장해동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최근 많이 활용되는 최소침습적 전외측접근법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나아가 환자가 안심하고 수술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끊임없이 연구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