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항 공장 배관에서 페놀 누출…방제작업 중

2021-04-07 08:18:50

전북 군산시 오식도동의 한 도로에서 페놀이 누출돼 방제작업 중이다.



7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20분께 군산항 6부두 인근 도로에서 "액체가 흘러있는데 냄새가 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조사 결과 페놀은 도로 인근 공장의 한 배관에서 흘러나온 것으로 파악했다.

군산시와 소방당국은 장비를 동원해 배관을 막고 주변 방제작업을 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별다른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관계자들은 누출된 페놀의 양을 조사하고 있다.

warm@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