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전국 180개 초중고 '운동부' 용품 지원학교 모집

2021-04-01 17:33:05

대구 경북여고 테니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대한체육회(이기흥 회장)가 전국 17개 시도체육회가 선정한 약 180개 초중고 학교운동부를 대상으로 훈련용 장비와 용품을 지원한다.



대상 학교 모집 기간은 4월 1~15일이며 희망 학교는 해당 시도체육회로 신청하면 된다.

지원대상은 대한체육회 선수등록시스템에 2인 이상 등록된 학교운동부로, 창단 이후 해당 회원종목단체에서 개최하는 대회 중 1년에 2개 대회 이상 참가한 이력이 있어야 한다. 학교당 1개 운동부에 대한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체지방 측정기, 약력계, 제자리 높이뛰기 측정기, 달리기 측정 시스템 등 과학적 훈련을 위한 현대적 장비 도입이 필요한 운동부를 중점 지원할 예정이며, 1개 운동부당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올림픽 종목, 기초 종목, 비인기 종목 위주로 지원이 이뤄질 계획이며, 농구·배구·야구·축구 등 프로 종목은 지원하지 않는다. 또 학교폭력 및 스포츠 4대악(조직 사유화, 승부조작, 성폭력, 입시비리)에 연루된 전력이 있는 학교운동부도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최종 지원대상 학교는 각 시도체육회별 자체 심사위원회에서 종목, 희망용품 등을 심사해 선정할 예정이며,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경우 각 학교는 훈련용품 자산등록, 관리대장 제출 등 사후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대한체육회 홈페이지 및 시도체육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한체육회는 과학적 훈련기기 도입을 통해 학교운동부의 훈련 여건을 개선하고 학생선수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훈련할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의 재정 후원을 받아 2007년부터 학교운동부 지원 사업을 실시해왔으며, 2020년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36개 종목 총 326개 학교를 지원한 바 있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