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리뷰]현대캐피탈 6위로 시즌 마감, 삼성화재 첫 최하위

2021-03-31 20:41:48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현대캐피탈이 시즌 최종전에서 삼성화재를 완파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현대캐피탈은 31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가진 삼성화재와의 20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6라운드에서 세트스코어 3대0(25-18, 25-20, 25-2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3연패를 끊은 현대캐피탈은 시즌 최종 전적 15승21패, 승점 41로 6위를 확정 지었다. 반면 삼성화재는 6승30패, 승점 26으로 지난 2005년 프로 창단 후 처음으로 정규시즌 최하위에 그쳤다.

현대캐피탈은 1세트 6-6 상황에서 김명관의 오픈 공격과 서브에이스로 격차를 벌렸다. 삼성화재가 추격에 나섰지만, 현대캐피탈은 허수봉 등의 활약으로 격차를 유지하면서 1세트를 25-18로 가져갔다. 기세를 탄 현대캐피탈은 2세트에서 7개의 블로킹을 잡아내면서 삼성화재의 반격 의지를 꺾었고, 25-20으로 승리하면서 승리에 바짝 다가섰다.

삼성화재는 3세트 막판 22-22 동점을 만들면서 승부를 4세트까지 끌고 가는 듯 했다. 그러나 현대캐피탈은 다우디가 해결사로 나서면서 결국 25-23으로 3세트까지 앞서면서 셧아웃으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