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CL리뷰]'지루 환상 오버헤드킥골' 첼시, 아틀레티코에 1대0 승리

2021-02-24 11:24:36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런던(영국)=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첼시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누르고 유럽챔피언스리그(UCL) 8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첼시는 23일 오후(현지시각) 루마니아 부카레슈티에서 열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2020~2021시즌 UCL 16강 1차전에서 1대0으로 승리했다. 이 경기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홈경기로 열렸다.

첼시는 4-3-3 전형을 들고 나왔다. 멘디, 알론소, 뤼디거, 크리스텐센, 아즈필리쿠에타, 코바치치, 조르지뉴, 마운트, 베르너, 지루, 허드슨-오도이가 나섰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느는 오블란, 요렌테, 사비치, 펠리페, 에르모소, 코레아, 코케, 사울 니게스, 레마르, 펠릭스, 수아레스가 출전했다. 4-4-2 전형이었다.

첼시는 전반 2분 위기를 맞이했다. 백패스를 멘디가 제대로 컨트롤하지 못했다. 아틀레티코가 잡아냈지만 슈팅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9분 아틀레티코는 펠릭스를 앞세워 날카로운 공격을 펼쳤다. 그러나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 13분에도 수아레스가 좋은 모습을 보였지만 골을 만들지 못했다.

첼시는 전반 15분과 38분 베르너가 찬스를 잡았다. 회심의 슈팅을 때려봤지만 골이 되지 않았다 .

후반 들어 첼시가 선제 결승골을 넣었다. 후반 23분이었다. 지루가 아크로바틱한 시저스킥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주심은 골을 인정하지 않았다. 그러나 VAR 체크를 통해 골을 선언했다.

토마스 투헬 첼시 감독은 굳히기에 들어갔다. 결국 남은 시간을 잘 틀어막았다. 첼시가 1대0으로 승리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