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27일 롯데자이언츠 청백전 모바일 생중계…홈쇼핑 업계 최초

2021-02-24 11:02:17



롯데홈쇼핑이 프로야구단 롯데자이언츠와 연계한 구단 청백전 생중계 등 색다른 콘텐츠로 라이브커머스 차별화에 나선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코로나19로 무관중, 관중 축소 등 침체된 프로야구 활성화를 위해 정규시즌 개막을 앞두고 이번 콘텐츠를 기획하게 됐다. 구단 전용 채널인 '자이언츠TV'를 제외한 외부 채널 중 독점 계약으로, 홈쇼핑 업계 최초로 프로야구단의 청백전 생중계 및 관련 콘텐츠를 선보인다. 청백전을 비롯한 구단과 제휴한 다양한 콘텐츠를 모바일을 통해 시즌 내내 선보일 예정이다.

우선 오는 27일 오후 12시30분, 구단 청백전을 자이언츠TV와 함께 롯데홈쇼핑 모바일 생방송에서 동시 생중계한다. 임주경 리포터의 진행으로 주요 선수, 응원단이 객원 해설위원으로 참여해 생생한 현장 소식을 전할 예정이다. 시청자들과 함께 경기를 관람하며 소통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마련해 재미요소를 더할 예정이다.

KBO 리그 정규시즌 개막 이후에도 롯데자이언츠와 연계해 '선수들의 일상' 등 이색 콘텐츠를 공동으로 기획해 선보인다. 또한, 내달부터 KBO리그 정규시즌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게임권', '운동화', '의류' 등 특별 기획한 구단상품들을 모바일 생방송에서 단독 판매할 계획이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지난해부터 계열사 협업을 통한 차별화 콘텐츠로 시너지를 창출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트레이너 양치승 씨가 출연한 '엔제리너스 반미 샌드위치' 모바일 생방송은 60분 동안 유입 고객 약 5000 명, 주문건수 4000 건을 기록하는 화제를 모았다. 지난달에는 잠실 롯데백화점 '돌체앤가바나' 매장 현장 생중계로 높은 호응을 얻었으며, 롯데제과의 과자 구독 서비스 '월간과자'를 선보여 3000개 이상 판매되며 완판을 기록했다.

이보현 롯데홈쇼핑 콘텐츠부문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스포츠 산업의 활력을 도모하고자 4월 KBO리그 정규시즌 개막을 앞두고 프로야구단과 제휴한 이색 콘텐츠를 기획하게 됐다"며 "그룹 계열사와 자사가 보유한 방송 인프라 바탕의 새로운 시도로 높은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선도적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