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정바비, 폭행+몰카혐의 입건…극단적선택 前여친 성폭행 의혹 한달만

2021-02-24 09:02:57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가을방학 정바비가 여성 폭행 및 불법촬영 혐의로 또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23일 정바비를 폭행치상 및 성폭력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등의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피해자 A씨는 정바비가 자신의 동의없이 신체를 촬영하고 폭행했다며 지난달 중순 고소장을 제출했다. 경찰은 정바비의 휴대폰과 컴퓨터 등을 압수수색, 디지털 포렌식 작업 중이다.

정바비는 앞서 전 여자친구이자 가수 지망생이었던 A씨를 성폭행하고 이를 불법촬영해 협박, 극단적 선택에 이르게 한 혐의로 입건됐다. 서울 서부지검은 지난달 혐의없음으로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이에 정바비는 "그동안 수사에 최대한 성실히 임해 억울함을 차분히 설명했다. 수사기관에서는 당시의 카톡 등 여러자료를 확보해 검토했고 그 결과 내가 처음부터 주장해온 대로 검찰은 최근 고발사실 전부에 대해 혐의가 없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그러나 한달도 지나지 않아 또 다른 여성에 대한 폭행치상 및 성폭력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되며 팬들에게 충격을 안기게 됐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