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코멘트]대표팀 김경문 감독, "추신수 대환영, 보이지 않는 효과 크다"

2021-02-24 09:45:32

추신수의 한국행을 크게 반긴 대표팀 김경문 감독(왼쪽). 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대표팀 김경문 감독이 추신수의 KBO 행을 크게 반겼다.



추신수의 신세계 행이 전해진 23일 김경문 감독은 "양 팔 벌려 환영한다. 한국 프로야구를 위한 어려운 결정에 대해 큰 박수를 보내고 싶다. 프로야구에 슈퍼스타가 많지 않은데 볼거리가 많이 생긴다는 사실은 리그 발전에 있어 고무적인 일"이라며 진심 어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추신수 합류의 시너지 효과도 언급했다.

김 감독은 "보이지 않는 효과도 클 것이다. 팀에서는 코치들이 해야할 역할이 있고, 고참이 해야할 역할이 있다. 선배 행동을 무의식 중에 따라하게 돼 있다. 추신수 선수는 마이너리그부터 눈물 젖은 힘든 시기와 부상을 이겨내고 버텨 온 모범이 될 만한 훌륭한 선수다. 후배들과 팀 전체 분위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여러가지 어려움을 뚫고 영입에 성공한 신세계 구단에도 찬사를 보냈다.

김 감독은 "신세계 구단에도 축하를 전하고 싶다. 결단을 내린 그 이상의 효과를 볼 것"이라고 확신한다.

다만, 추신수의 도쿄올림픽 대표팀 합류 여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아직 그 이야기는 시기상조"라고 못 박았다. '만약'이란 가정에 대해서도 김 감독은 "지금 할 수 있는 이야기가 아니"라며 단호하게 선을 그엇다. 원론적으로 "선수의 컨디션과 본인 의지가 중요하지 않겠는가"라며 대표선수 선발 과정에서 논의할 문제임을 암시했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