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연, 얇은 드레스 차림으로 강물에 쓰러져..."무서운 얼음강"

2021-02-24 10:30:21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이소연이 몸을 던지는 열연을 펼쳤다.



이소연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겨울에 몸이 꽁꽁 너무 추웠던 날. 무서운 얼음강. 미스 몬테크리스토"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이소연이 얇은 드레스만 입은 채 차가운 강물에 쓰러져 누워있는 모습이 담겼다. 드라마 촬영을 위해 추운 겨울에도 차가운 강물에 몸을 던지는 이소연의 열연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이소연은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 출연 중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