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아나, 출산 3개월차 "스트레스성 탈모로 오래 고생…열심히 관리한 끝에"

2021-02-24 09:45:14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최희가 근황을 전했다.



최희는 24일 인스타그램에 "기분 전환 겸, 또 아기 볼 때 편하려고 머리를 잘랐어요"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스트레스성 탈모로 꽤 오랫동안 고생한... 머리카락에 진심인 편인 저는.. 출산 100일 전후로 머리카락이 우수수 빠진단 이야기에 걱정이었는데 열심히 관리한 끝에 그래도 머리카락들 살아남아있어요!"라고 말했다.

사진에는 그동안 유지하던 긴 머리를 자르고 산뜻해진 최희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최희는 지난해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같은해 11월 딸을 출산했다. 최희는 현재 E채널 '맘 편한 카페'에 출연 중이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