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리수, 오늘(24일) 부친상 "깊은 애도와 명복 빌어주시길" [전문]

2021-02-24 09:12:3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가수 겸 방송인 하리수가 부친상을 당했다.



하리수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의 부친께서 2021년 2월 24일 12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드립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부친의 부고를 알리게 되었습니다. 가시는 길 깊은 애도와 명복을 빌어주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하리수는 2001년 CF를 통해 데뷔, 국내 첫 트랜스젠더 연예인으로 화제가 됐다. 최근에는 MBN 예능 '보이스트롯'에 출연했다.

▶하리수 글 전문

저의 부친께서 2021년 2월 24일 12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려드립니다.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부친의 부고를 알리게 되었습니다. 가시는 길 깊은 애도와 명복을 빌어주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