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이수진 "리틀 재시·재아..쌍둥이 자매" 쪼꼬미 시절

2021-02-23 23:30:21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축구선수 출신 이동국 아내 이수진 씨가 어린 시절 재시 재아의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수진 씨는 23일 인스타그램에 "리틀 재시 재아, 쌍둥이 자매"라고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흰색 우주복을 나란히 입은 쌍둥이 자매는 어린 시절 더 구별이 힘든 붕어빵 외모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15살로 폭풍 성장한 자매 중 하나는 모델을 꿈꾸고 또 다른 하나는 프로 테니스 선수를 꿈꾸고 있다.

네티즌들은 "지금의 설아 수아 느낌 그대로" "어릴 때는 더 구분이 힘들다" "지금은 폭풍성장"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이동국-이수진 부부는 지난 2005년 결혼해 슬하에 4녀 1남을 두고 있다. 오남매는 모두 홈스쿨링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