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 애슬레틱 '맨유, 산초 영입서 손 뗐다'

2021-02-23 05:47:22

로이터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맨유가 신성 제이든 산초(도르트문트) 영입전에서 철수하는 분위기다.



영국 '디 애슬레틱'이 22일 이같이 보도했다.

독일 '빌트'에 따르면 '디 애슬레틱'은 '맨유는 더이상 산초 영입을 위해 공들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 매체는 맨유가 최근 젊은 공격수 메이슨 마운트와 2025년 6월까지 장기 계약을 체결하며 산초 영입의 필요성이 줄어든 것, 코로나 팬데믹 여파로 재정 타격을 입은 점이 영입전에서 빠진 이유라고 설명했다.

맨유는 지난해 여름 산초 영입을 공개적으로 추진했다. 하지만 구단간 이적료에 합의점을 찾지 못하며 영입에 실패했다. 코로나 여파에도 산초의 이적료는 1억2000만 유로까지 치솟았다.

'빌트'는 '디 애슬레틱' 보도와는 별개로 산초가 여전히 유럽 빅클럽의 관심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잉글랜드 국가대표 윙어인 산초는 올시즌 커보함 29경기 출전 10골 15도움을 기록중이다. 윤진만 기자 yoonjin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