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장애' 정형돈 '옥문아' 컴백 "김희철 활약에 약 더 먹어서라도 빨리 복귀"

2021-02-23 23:11:59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불안장애로 잠시 하차했던 정형돈이 '옥탑방의 문제아'(이하 '옥문아')에 컴백했다.



23일 방송한 KBS2 '옥문아'에서는 잠깐의 공백을 지난뒤 오랜만에 복귀한 정형돈이 북귀했다.

정형돈은 김숙이 "쉬는 동안 '옥문아'를 봤나"라고 묻자 "방송은 배 아파서 못봤는데 짤로 김희철이 활약하는건 봤다. 빵빵 터뜨리더라. 약을 더 때려서라도 빨리 복귀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김용만은 "부리나케 나온 티가 난다"며 "경훈이도 그 자리에서 노래하고 콩트하고 그랬다"고 말했다. 정형돈은 "우왕좌왕 대더라"라고 비웃어 웃음을 유발했다.

김용만은 "오늘 초대손님은 아이돌로 복귀하신 분"이라며 샤이니 민호를 소개했다. 최근 해병대를 전역한 민호는 여전히 잘생긴 미모로 옥문아를 방문햇다.

민호는 해병대 자원입대 이유에 대해 "많은 경험을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며 "군 생활을 하이라이트인 마지막 휴가를 미루고 전 군인이 참가하는 큰 훈련에 자원했다. 코로나 때문에 미복귀 휴가였는데 동기들은 다 떠나고 저만 남아 훈련했다. 훈련 시작 30분만에 후회했다"고 털어놨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