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코끼리가 과일을 넙죽넙죽 받아먹듯’, 현란한 수비귀신 황대인 [광주영상]

2021-02-23 18:39:30

KIA 타이거즈가 23일 광주 KIA챔피언스필드에서 스프링캠프 훈련을 했다. 황대인이 주루훈련하고 있다. 광주=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1.2.23/

[광주=스포츠조선 정재근 기자] KIA의 마스코트 황대인은 언제나 유쾌하다. 주변 사람을 즐겁게 하는 묘한 매력이 있다. 힘든 훈련에도 항상 웃는다. 야구만 좀 더 잘 하면 인기 폭발은 시간 문제다.





지난 시즌 가능성을 보여준 황대인이 2021 시즌을 앞두고 칼을 갈고 있다. 입단 6년 차 황대인에게 이번 스프링캠프는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외야수 터커가 1루수로 전환됐다. 올 시즌 주전 1루수는 터커다. 황대인은 지난 시즌 63 경기에 출전해 32안타 4홈런 16타점 타율 0.276을 기록했다. 거포의 자리 1루수에는 부족한 성적이었다.

1루 수비는 나무랄 데가 없다. 타격에서 조금 더 꾸준함을 보여주면 된다. 많은 KIA 팬들이 바라는 것처럼 올 시즌 황대인이 1군에 오래오래 머물며 활약했으면 좋겠다. 보기만 해도 흐뭇한 황대인의 수비 훈련을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